바이오 대전환기 신약개발 활성화 방안 모색 > 활동과 성과

(주)큐어세라퓨틱스

바이오 대전환기 신약개발 활성화 방안 모색

작성자관리자

  • 등록일 23-08-31
  • 조회112회

본문

5d8c701862286dae1f336088ce512750_1693460032_5716.jpg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이하 신약조합) 산하 정책연구기구인 혁신정책연구센터(회장 최영현)는 '2023년도 제1회 바이오헬스 정책포럼'을 제약·바이오헬스산업계 ·산·학·연·관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료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정책포럼은 날로 급변하고 있는 글로벌 시장, 정책, 기술환경 하에서 국내 제약·바이오헬스산업의 민간투자 촉진을 통한 신약개발 지속성 확보와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한 생산성 극대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바이오 대전환기 신약개발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개최됐다.

혁신정책연구센터 최영현 회장의 인사말과 신약조합 홍성한 이사장의 축사로 시작된 이번 포럼에서는 △ 신약개발 활성화를 위한 가치기반 약가제도 정착 방안(동국대학교 약학대학 권경희 교수) △ 신약개발 활성화를 위한 벤처·스타트업 역할과 생존전략(큐어세라퓨틱스 김태호 대표) △ 신약개발 바이오 벤처 투자 동향 및 미래 전망(신한투자증권 한종수 부장) 등 3개 이슈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이어 동국대학교 약학대학 권경희 교수, 큐어세라퓨틱스 김태호 대표, 신한투자증권 한종수 부장, 유타대학교 아시아캠퍼스 한인석 총장, HK이노엔 김기호 상무, 제약산업전략연구원 정윤택 대표 등 산·학·연 제약·바이오헬스 전문가가 패널로 참석한 가운데 향후 정부 및 민간차원에서의 신약개발 활성화 추진 방향성에 대해 열띤 패널토론이 이어졌다.

혁신정책연구센터 최영현 회장은 "국내 바이오헬스산업계는 코로나19 팬데믹 기간에도 신약개발, 기술수출 등 꾸준한 성과가 있었으며, 국내 바이오헬스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정부와 민간의 협력 대응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혁신정책연구센터는 국내 바이오헬스산업계 발전 대안 마련과 애로사항 해소를 위한 대정부 민간정책연구 컨트롤타워로서 이번 정책포럼을 통해 도출된 사안이 규제개선으로 이어져 바이오 대전환기 신약개발 활성화 및 산업계 생태계가 잘 조성될 수 있도록 정부의 정책지원과 신약개발 환경 개선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보건뉴스, 이원식 기자   


Copyright©2023 주식회사 큐어세라퓨틱스, 지적재산권 보호대상본사: 수원시 영통구 센트럴타운로 114-6 천보광교타워 502호 (Tel: 031-214-3001), 연구소: 수원시 영통구 광교로 156 광교비지니스센터 601호(Tel: 031-8064-1660)